달 빛 요 정 역 전 만 루 홈 런 !!!


가 입 인 사
 

자 유 게 시 판
 

3.5집 구입 (클릭!)


























s t a n d - a l o n e
 


달빛요정역전만루홈런 B B S


  액정나간핸드폰(2013-01-01 19:39:25, Hit : 2462, Vote : 356
 나는 성장하고 있는 걸까.

나는 성장하고 있는 걸까요?


맨날 결심만 100번씩.

실행은 할까말까.


나보다 잘란 친구들의 배경과 결과물들에 나도 해야지라는 말보다

나는 될수있을까. 라는 생각뿐입니다.


휴학은 했는데 토익만 하다가 끝날기세고,

자신감은 커녕 자신감을 잃어버리고 있고,

나는 왜 이렇게 못났을까 자책하다가 티비보면서 웃고 있는 내자신이 한심하고.


현실을 맞서기 보다 그냥 피해버리는 이 심정.

알겠죠? 달빛요정님은...


나름 잘 살아왔습니다.

실력에 비해 대학도 운 좋게 잘 왔죠.

수험시절때도 그랬어요. 열심히 했지만 불안감 속에 공부를 했죠. 난 할 수 있을까. 될 수 있을까.


7년이란 세월이 더 흘렀지만 지금도 정신이 성장하지 못한 것같아요.

군대도 갔다왔지만 내가 갔다왔나 싶어요.


이제껏 잘 살아왔는데,

이렇게 사는 걸로 영원히 산다는 것이 과연 행복한 일인가 자꾸 생각이 나네요.

이렇게 사는게 제대로 사는 건가.

사람들은 나와 같은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나.


아니 지금 취직준비를 하고 있는데, 이렇게 준비하고 시험보고 기업에가서 죽어라 일을 하고 할꺼면 사람들은 왜 사는 걸까요?

전 솔직히 지금 여행가고 싶습니다.

다 떨쳐버리고 여행이요.

그냥 제 책임에서 도피하고 싶어요. 도피.


사람들도 만나기 싫고 그렇네요.


그렇지만 알아요.

버티고 버티고 그래도 세상의 긍정적인 면을 봐야한다는 것을요.


전 잘 될 수 있을까요? 바보 같은 질문이죠?

그런데 이 잘 될 수 있을까가, 나의 관점이 아니라 다른 사람들이 보는 저라는게 함정이에요.

나의 관점과 다른 사람의 관점의 간극.


달빛사마님.

어떻게든 되겠죠?

어떻게든 될 것이라 믿겠습니다.

휴...

이렇게 쓰니 한 결 낫네요.ㅋㅋㅋㅋ


살.아.야.겠.습.니.다.

유쾌하게요.


한번 살아보겠어. 쓰러져도 난 다시 일어나 다시 시작해.

그래 가봅시다.


찜닭런 (2013-01-09 18:05:06)  
힘내세요
홍양 (2013-01-13 14:51:13)  
지나고보면, 그런시절도 그립더라구요.
잘되어가고 있는 중 일겁니다.
청춘이여 만세!


8857   KBS 1TV 스포츠 이야기 운동화에 너클볼 컴플렉스 나왔어요^^  熱血冷笑 2013/03/25 3495 638
8856   D-237  리드오프 2013/03/14 2442 357
8855   안녕하세요 [2]  옥수수수염차 2013/03/09 2057 285
8854   안녕하세요? [1]  나성수 2013/03/06 2185 296
8853   갑자기 인사를 하고 싶단 마음 [4]  어차피 2013/03/05 2400 336
8852   저도 굿바이 홈런 보고 왔어요. [1]  찜닭런 2013/02/26 2586 355
8851   굿바이 홈런을 보고 왔습니다. [1]  액정나간핸드폰 2013/02/25 2147 296
8850   다행이다 [1]  찌질이의왕 2013/02/24 2002 314
8849   굿바이 홈런을 보고 왔습니다.  기린아 2013/02/17 2442 325
8848   영화 "굿바이홈런" 상영관 & 시간표  관리자 2013/02/15 2788 332
8847   오랜만에 들어왔는데 [2]  착한 요정 아이 2013/02/13 2275 309
8846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클립 2013/02/10 2630 411
8845   쓸 곳이 없어서.. [3]  Anna 2013/02/09 2673 408
8844   안녕하세요2 ^^ [2]  찜닭런 2013/02/06 2480 358
8843   유통기한 [2]  별빛마왕 2013/01/30 2222 309
8842   영화 "굿바이홈런" 이 2월 14일 개봉합니다 [2]  관리자 2013/01/30 2726 339
8841   안뇽하세요^^ [3]  찜닭런 2013/01/11 2380 333
8840   왜 좋은 사람들은 일찍가는거냐구.... [3]  최석재 2013/01/08 2563 358
8839   달빛요정 형님 Happy new year! [1]  이태 2013/01/05 2281 311
8838   <너클볼 콤플렉스>가 노래방에 수록 될 수 잇도록 추천 부탁드립니다 [3]  물도마뱀 2013/01/04 3079 434
  나는 성장하고 있는 걸까. [2]  액정나간핸드폰 2013/01/01 2462 356
8836   새 해 복 많이 받으세요~ [1]  밥상 2013/01/01 2382 349
8835   모두들 메리크리스마스이에요~ [2]  착한 요정 아이 2012/12/25 2452 332
8834   크리스마스입니다.  花娘子♥ 2012/12/25 3554 672
8833   친구  찜닭런 2012/12/21 2663 404

[1][2][3][4][5][6][7][8][9] 10 ..[36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