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 빛 요 정 역 전 만 루 홈 런 !!!


가 입 인 사
 

자 유 게 시 판
 

3.5집 구입 (클릭!)


























s t a n d - a l o n e
 


달빛요정역전만루홈런 B B S


  wicked(2013-10-22 04:10:38, Hit : 3199, Vote : 599
 http://blog.naver.com/ryomajk
 짧은 가을을 보내며

그토록 원했던 트윈스의 가을야구가 일주일이 채 못되어 끝났습니다.
5차전도 가보지 못하고 끝나버린 허무함에 빠져있다 문득 달빛요정님이 생각이 나더군요.
요정님 계셨더라면 엘지의 가을야구 진출에 얼마나 기뻐하셨을지.. 11년만에 찾아온 가을이 이리도 짧을줄이야.
한국시리즈 우승과 함께 달빛요정님의 '축배'를 부르고 싶었는데 내년으로, 아니면 언제가 될지 모르는 먼훗날로 미뤄둬야겠군요.

플레이오프의 마지막 경기 스코어는 1:5 였습니다.만루홈런이 터졌다면 역전은 불가능했겠지만 많은 것들이 뒤바뀔 수 있었겠죠. 엘지에게도 달빛요정님에게도 만루홈런 한방이 필요했을 뿐인데 하는 생각이 듭니다.

어느덧 달빛요정님이 떠난지 3년이 지났군요. 요정님의 바램이 담긴 노래와는 다르게 세상은 점점 평범한 이들에게 역전만루홈런을 허락하지 않고 있네요.

10월 중턱에 가을이 끝나버린 어느 야구팬의 푸념이었습니다. 따뜻한 겨울 보내시길 바라며..




8866   그립습니다. [2]  psy.mini 2014/01/18 4661 659
8865   보고싶습니다  시절인연 2014/01/08 2490 512
8864   나는 개 너는 닭..  최석재 2013/12/27 3097 549
8863   메리크리스마스입니다.  술취한호랑이 2013/12/25 2560 520
8862   안녕들하십니까?  찜닭런 2013/12/15 2923 558
8861   이진원님 추모 플래쉬몹을 진행하고 싶습니다. [1]  박설희 2013/11/15 3750 677
8860   11월 6일 모임후기입니다. [2]  thom 2013/11/11 3767 651
8859   뉴스타파 [1]  포레스트 2013/11/10 2915 532
8858   벌써 시간이...  ssong 2013/11/09 3137 630
8857   ..보고싶네요  khan0330 2013/11/06 3662 695
8856   그냥 너무 바빠서.. [1]  날라리병아리 2013/11/06 2924 514
8855   11월 6일. [1]  Eisern 2013/11/06 3719 695
8854   생극 춥네요  별빛마왕 2013/11/06 2999 566
8853   D-2 [1]  Metrosexual 2013/11/05 2924 631
8852   모임공지 [1]  thom 2013/11/04 3325 581
8851   11월6일 한잔하려합니다 [8]  thom 2013/10/31 3789 645
8850   11월이면 생각이 납니다. 다들 잘 지내시죠? [2]  용아 2013/10/30 3864 715
8849   딴지일보에 달빛요정 관련글이 올라왔어요 [3]  괴동 2013/10/30 3187 564
8848   밥벌이의 어려움... [1]  액정나간핸드폰 2013/10/28 2721 521
  짧은 가을을 보내며  wicked 2013/10/22 3199 599
8846   배수의 진 [3]  별빛마왕 2013/10/12 2841 501
8845   d-28 [2]  Possibility 2013/10/10 3244 625
8844   그리워요. [2]  젊은,달 2013/10/10 2777 536
8843   조금 전에 기사 보고 왔는데.. 조용하네요. [1]  거니 2013/10/07 3009 574
8842   엘지 가을야구 합니다  크러스티 2013/10/05 2954 559

[이전 10개] [1].. 11 [12][13][14][15][16][17][18][19][20]..[36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