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 빛 요 정 역 전 만 루 홈 런 !!!


가 입 인 사
 

자 유 게 시 판
 

3.5집 구입 (클릭!)


























s t a n d - a l o n e
 


달빛요정역전만루홈런 B B S


  wicked(2013-10-22 04:10:38, Hit : 2268, Vote : 347
 http://blog.naver.com/ryomajk
 짧은 가을을 보내며

그토록 원했던 트윈스의 가을야구가 일주일이 채 못되어 끝났습니다.
5차전도 가보지 못하고 끝나버린 허무함에 빠져있다 문득 달빛요정님이 생각이 나더군요.
요정님 계셨더라면 엘지의 가을야구 진출에 얼마나 기뻐하셨을지.. 11년만에 찾아온 가을이 이리도 짧을줄이야.
한국시리즈 우승과 함께 달빛요정님의 '축배'를 부르고 싶었는데 내년으로, 아니면 언제가 될지 모르는 먼훗날로 미뤄둬야겠군요.

플레이오프의 마지막 경기 스코어는 1:5 였습니다.만루홈런이 터졌다면 역전은 불가능했겠지만 많은 것들이 뒤바뀔 수 있었겠죠. 엘지에게도 달빛요정님에게도 만루홈런 한방이 필요했을 뿐인데 하는 생각이 듭니다.

어느덧 달빛요정님이 떠난지 3년이 지났군요. 요정님의 바램이 담긴 노래와는 다르게 세상은 점점 평범한 이들에게 역전만루홈런을 허락하지 않고 있네요.

10월 중턱에 가을이 끝나버린 어느 야구팬의 푸념이었습니다. 따뜻한 겨울 보내시길 바라며..




8921   좀 전에 엠비씨 라디오에 361타고 집에 간다 나오던데 [3]  밥상 2014/05/20 2565 403
8920   정말 오랜만에 들어오네요. [2]  밥상 2014/05/19 1890 504
8919   달빛요정을 좋아하는 20살입니다. [2]  인기가수 2014/04/26 1958 336
8918   다가오는 요정님 생일.  홍양 2014/04/18 2633 463
8917   들꽃같은 요정님  박경미 2014/04/15 1825 324
8916   주성치와 함께라면 [3]  찜닭런 2014/03/19 2070 321
8915   3월 첫 글 ㅎㅎ(시간이 정~말 빠르네요) [1]  날라리병아리 2014/03/16 2065 364
8914   안녕하세요. 오랜만이에요.ㅎ [2]  착한 요정 아이 2014/02/21 2189 395
8913   잘 지내시는지 모르겠네요  크러스티 2014/02/07 2146 376
8912   그립습니다. [2]  psy.mini 2014/01/18 3531 403
8911   보고싶습니다  시절인연 2014/01/08 1872 335
8910   나는 개 너는 닭..  최석재 2013/12/27 2380 346
8909   메리크리스마스입니다.  술취한호랑이 2013/12/25 1942 339
8908   안녕들하십니까?  찜닭런 2013/12/15 2173 357
8907   이진원님 추모 플래쉬몹을 진행하고 싶습니다. [1]  박설희 2013/11/15 2853 450
8906   11월 6일 모임후기입니다. [2]  thom 2013/11/11 2800 407
8905   뉴스타파 [1]  포레스트 2013/11/10 2162 335
8904   벌써 시간이...  ssong 2013/11/09 2137 364
8903   ..보고싶네요  khan0330 2013/11/06 2713 417
8902   그냥 너무 바빠서.. [1]  날라리병아리 2013/11/06 2105 313
8901   11월 6일. [1]  Eisern 2013/11/06 2734 421
8900   생극 춥네요  별빛마왕 2013/11/06 2253 338
8899   벌써 3년째네요.  홍양 2013/11/06 2839 459
8898   D-2 [1]  Metrosexual 2013/11/05 2078 343
8897   모임공지 [1]  thom 2013/11/04 2606 360

[1][2][3][4][5][6][7] 8 [9][10]..[36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