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 빛 요 정 역 전 만 루 홈 런 !!!


가 입 인 사
 

자 유 게 시 판
 

3.5집 구입 (클릭!)


























s t a n d - a l o n e
 


달빛요정역전만루홈런 B B S


  wicked(2013-10-22 04:10:38, Hit : 2236, Vote : 345
 http://blog.naver.com/ryomajk
 짧은 가을을 보내며

그토록 원했던 트윈스의 가을야구가 일주일이 채 못되어 끝났습니다.
5차전도 가보지 못하고 끝나버린 허무함에 빠져있다 문득 달빛요정님이 생각이 나더군요.
요정님 계셨더라면 엘지의 가을야구 진출에 얼마나 기뻐하셨을지.. 11년만에 찾아온 가을이 이리도 짧을줄이야.
한국시리즈 우승과 함께 달빛요정님의 '축배'를 부르고 싶었는데 내년으로, 아니면 언제가 될지 모르는 먼훗날로 미뤄둬야겠군요.

플레이오프의 마지막 경기 스코어는 1:5 였습니다.만루홈런이 터졌다면 역전은 불가능했겠지만 많은 것들이 뒤바뀔 수 있었겠죠. 엘지에게도 달빛요정님에게도 만루홈런 한방이 필요했을 뿐인데 하는 생각이 듭니다.

어느덧 달빛요정님이 떠난지 3년이 지났군요. 요정님의 바램이 담긴 노래와는 다르게 세상은 점점 평범한 이들에게 역전만루홈런을 허락하지 않고 있네요.

10월 중턱에 가을이 끝나버린 어느 야구팬의 푸념이었습니다. 따뜻한 겨울 보내시길 바라며..




8918   그립습니다. [2]  psy.mini 2014/01/18 3482 400
8917   보고싶습니다  시절인연 2014/01/08 1849 333
8916   나는 개 너는 닭..  최석재 2013/12/27 2357 344
8915   메리크리스마스입니다.  술취한호랑이 2013/12/25 1922 337
8914   안녕들하십니까?  찜닭런 2013/12/15 2144 355
8913   이진원님 추모 플래쉬몹을 진행하고 싶습니다. [1]  박설희 2013/11/15 2814 448
8912   11월 6일 모임후기입니다. [2]  thom 2013/11/11 2763 404
8911   뉴스타파 [1]  포레스트 2013/11/10 2135 333
8910   벌써 시간이...  ssong 2013/11/09 2106 362
8909   ..보고싶네요  khan0330 2013/11/06 2668 414
8908   그냥 너무 바빠서.. [1]  날라리병아리 2013/11/06 2078 311
8907   11월 6일. [1]  Eisern 2013/11/06 2693 418
8906   생극 춥네요  별빛마왕 2013/11/06 2229 336
8905   벌써 3년째네요.  홍양 2013/11/06 2806 456
8904   D-2 [1]  Metrosexual 2013/11/05 2046 341
8903   모임공지 [1]  thom 2013/11/04 2573 358
8902   11월6일 한잔하려합니다 [8]  thom 2013/10/31 2792 401
8901   11월이면 생각이 납니다. 다들 잘 지내시죠? [2]  용아 2013/10/30 2901 463
8900   딴지일보에 달빛요정 관련글이 올라왔어요 [3]  괴동 2013/10/30 2243 317
8899   밥벌이의 어려움... [1]  액정나간핸드폰 2013/10/28 1998 321
  짧은 가을을 보내며  wicked 2013/10/22 2236 345
8897   배수의 진 [3]  별빛마왕 2013/10/12 2127 312
8896   d-28 [2]  Possibility 2013/10/10 2352 339
8895   그리워요. [2]  젊은,달 2013/10/10 2033 325
8894   조금 전에 기사 보고 왔는데.. 조용하네요. [1]  거니 2013/10/07 2169 347

[1][2][3][4][5][6][7] 8 [9][10]..[36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